[ 공상온도 공식사이트 ]


카카오톡 공상온도


E. gongsangondo@gmail.com
T. 02-336-0247
PM 12:00 - PM 06:30
SAT,SUN / HOLIDAY - OFF

농협 213-01-1609-56
국민 285102-04-163326
예금주 / 함현희
검색
(해외배송 가능상품)
공급사 바로가기
구아구아,구운몽,구원,삶,인생,고통,탄생,죽음,에세이,누구,두카  
기본 정보
상품명 구아구아
누구 에세이
두카 출판
판매가 10,000 won
적립금

무통장 입금 결제200원

신용카드 결제100원

실시간 계좌 이체100원

휴대폰 결제100원

상품코드 P0000CVR
배송방법 택배
배송비 3,000 won (50,000 won 이상 구매 시 무료)
결제수단 카드 결제, 무통장 입금, 휴대폰 결제, 적립금, 실시간 계좌이체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옵션 선택

(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

사이즈 가이드

수량을 선택해주세요.

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구아구아
누구 에세이
두카 출판
수량증가 수량감소 10000 (  0)
총 상품금액(수량) : 0 (0개)
         

이벤트



구아구아


에세이

-



저자 누구 | 출판 두카 DUKKHA | 128x182mm | 136p |
















책 소개


“나를 구하라, 나를 구하라!”

‘구아구아(救我救我)’는 서포 김만중의 소설 「구운몽」에 등장하는 상징적 발화로, ‘나의 탄생’ 혹은 '나를 구하라'라는 이중적 의미를 지닙니다.


이 책의 저자는 언젠가부터 스스로를 고통으로부터 구원하고 싶어했고, 그런 이유로 다양한 시도를 해보았습니다. 그리고 그러한 시도들을 '구아구아'라 명명하였습니다. 이 책은 저자가 지금까지의 구아구아 여정에서 겪은 단면적 에피소드들을 기록한 것입니다. 


인간은  개별적인 현상인 동시에  보편적인 과정입니다. 저자의 삶은 독자의 삶과는 분명히 다를 것이지만, 누구나 태어나서 사랑하고 미워하고 탐내고 슬퍼하고 늙고 병들고 사망에 이르기까지의 보편적 과정을 겪습니다.


이에 저자는  자신 뿐 아니라 다른 모든 사람들 역시 제각각의 형태로 된  고통  속에 놓여있을 것이라 결론지었습니다. 구원은 오로지 스스로만 할 수 있는 것이므로, 안타깝게도 저자는 타인을 구할 수는 없었습니다. 하지만 사람들에게 자신이 지금까지 구아구아해온 이야기를 들려줄 수는 있습니다. 독자들이  스스로 구아구아할 수 있는 실마리를 제공하는 것이 이 책의 목표입니다.



2


『구아구아』는 에세이집입니다. 에세이는 “이것이 에세이다” 보다는 “이것도 에세이다”와 같은 방식으로 정의되는 장르라고 생각합니다. 『구아구아』는 에세이라는 장르 특유의 이러한 포용성 안에서 ‘구아구아’라는 본류로 이어지는 다양한 에피소드들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저자 소개 


안녕하세요, '누구'입니다. '누구'는  ‘딱히 무엇이라 특정할 수 없는 다면적 상태’, ‘익명성’, ‘보편성’을 추구하여, 그에 걸맞게 스스로 부여한 저의 필명입니다. Somebody가 아닌 Nobody, 익명의 누군가로부터 전해지는 이야기를 전하려 합니다.







출판사 소개



출판사 이름은 두카 DUKKHA 입니다. ‘두카’는 수레바퀴가 축에 잘 맞지 않는 것처럼 근본적이고 중요한 무엇인가가 제대로 되어 있지 않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우리 삶의 거의 모든 것은 변하고 사라지기 마련이며 상대적입니다. 쾌락도 끝이 있고, 조건적이며 고정적 실체가 없기 때문에 결국 고통을 초래합니다. 우리의 존재 자체도 그렇습니다. '두카'라는 것은 단순 육체적/정신적 고통도 포함하지만, 그것을 넘어 이런 근원적 무상함에서 기인한 안타까움을 의미하기도 합니다.

책을 만드는 일련의 행위, 다시 말해 <일상적 괴로움과 즐거움, 혹은 어떤 경험들 - 그로 인한 생각들 - 그것들을 배출하기 - 배출된 것들을 가지고 책 제작하기>는 어찌 보면 육체적/정신적 고통 그 자체일지도 모르겠습니다. 적어도 넘치는 만족감을 주는 행위는 아닌 것 같습니다.

기본적으로  책을 만들기 위한 필요조건이  근원적 불만족이기도 합니다. 삶의 모든 요소가 만족스러운데 글을 쓴다거나 그림을 그린다거나 사진을 찍는다거나 해서 책을 내지는 않을 것 같거든요. 물론 그럴 수도 있겠지만 결국 그런 것들을 계속 파헤쳐보면 그 안에는 어떤 결핍을 채우고자 하는 마음이 있는 것 같습니다. 혹은 이 더할 나위 없는 행복이 끝나지 않기를 바라는 마음일수도 있고요. 두카는 이렇게, 세상에 존재하는 모든 고통에 대해 이야기합니다.























{ ※공상온도 기본 안내 }


————————————————————————————————————————————————————


엽서 또는 2,500원 이하의 소형상품만 단일 주문시 포장은 얇은 포장으로 배송되며, 

공상온도측에서 손상방지를 위해 두꺼운 용지를 함께 동봉하여 포장하오나,

배송 중 손상의 가능성이 있습니다. 이 경우의 환불 또는 교환은 어렵습니다.


상품의 색상이나 질감등은 모니터해상도 또는 사진기술에 따라 실제 상품과 차이가 날 수 있습니다.


배송비 : 기본배송료는 3,000원 입니다. (도서,산간,제주 지역은 배송비가 추가될 수 있습니다)  50,000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 

(단, 부피가 큰 상품은 배송비가 추가될 수 있습니다. 이 경우 상품 페이지에 별도기재됩니다.)


본 상품의 입금 확인 후 평균 배송일은 엽업일 기준 4~7일입니다.


독립출판물 및 상품의 특성상 소량으로 입고되기 때문에, 2일 이내에 입금 확인이 되지 않으면 주문이 취소될 수 있습니다.



—————


환불 및 반품 가능기간은 상품 수령일로 부터 7일 이내 입니다.

배송 받으신지 일주일 이내에 전화나 이메일로 신청해주세요. 


독립출판물 및 상품의 특성상 개봉으로 상품 가치 훼손 시에는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합니다.


고객님 단순 변심에 의한 교환, 반품은 고객께서 배송비를 부담하셔야 합니다(제품의 하자,배송오류는 제외)


일부 특가 상품의 경우, 인수 후에는 제품 하자나 오배송의 경우를 제외한 고객님의 단순변심에 의한 교환, 반품이 불가능할 수 있사오니, 

각 상품의 상품상세정보를 꼭 참고해주세요


————————————————————————————————————————————————————